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병두 "이번 선거는 억울한 사람들에 대한 씻김굿"

최종수정 2014.05.15 11:19 기사입력 2014.05.15 11:19

댓글쓰기

민병두 새정치민주연합 의원

민병두 새정치민주연합 의원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민병두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사진)은 15일 "이번 6·4 지방선거는 억울한 많은 사람에 대한 씻김굿이 돼서 우리 사회를 근본적으로 바꾸는 과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민 의원은 이날 오전 기자들과 만나 "예전에는 선거를 '민주주의의 축제'라고 했는데 이번에는 (세월호 침몰 사고에 대한) 집단적 자성과 참여의 씻김굿이어야 한다"며 "전 사회적인 상처를 치유하는 힐링(healing)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박근혜 대통령의 대국민 담화 발표 계획에 대해 민 의원은 "사과는 이미 시기도 놓쳤기에 어떻게 하더라도 국민의 특별한 기대는 없을거라고 본다"면서도 "대안을 갖고 사과하겠다고 한 만큼 '1인 군주체제'를 어떻게 바꿀 것인가가 가장 중요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민 의원은 "관피아(관료+마피아)를 개혁하겠다는데 '관료 천국'을 만든 것이 바로 박 대통령"이라며 "청와대와 국정원 등을 절대복종하는 관료로 구성한 것에 대해 박 대통령의 인식 변화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새정치민주연합의 지역 선거대책위원회에 대해 민 의원은 "'유세하지 말고 경청하라'는 개념을 도입할 것"이라며 "지역에서 주변을 지키고 구한 분들을 선대위원으로 위촉해서 '지못미 선대위'를 구성하겠다"고 밝혔다.
중앙 선대위는 당초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를 비롯해 문재인, 손학규, 정세균, 정동영, 김두관 등 7인 체제로 구성했던 '무지개 선대위'를 철회하고 새로운 타이틀을 고민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민 의원은 선대위 구성 방안에 대해 말을 아끼면서도 "경청을 기본으로 하고 건강과 치유, 응답이란 개념에서 변화가 필요하다"고 했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