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시아톱드랜드] 삼성화재 '만사OK'

최종수정 2014.04.30 10:41 기사입력 2014.04.30 10:41

댓글쓰기

삼성화재 만사OK

삼성화재 만사OK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삼성화재의 생활밀착형 비용보험 '만사OK'가 지난3월 출시된 후 꾸준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가전제품 수리비부터 행정소송 법률비용까지 보장해 일상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사고에 대비할 수 있기 때문이다. 다양한 비용손해 담보를 제공하는 동시에 고객이 상품을 자유롭게 설계할 수 있어 눈길을 끈다.

삼성화재 '만사OK'는 TV, 냉장고 등 가전제품의 수리비용을 실손 보장하는 상품이다. 누수사고에 따른 법적 배상책임이나 운전 사고 형사합의금ㆍ벌금ㆍ변호사 선임비용 등도 보장한다. 일상생활에서 예상치 못한 사고들을 당했을 때 큰 도움을 받을 수 있다는 평가다.
'만사OK'는 업계 최초로 행정소송에 뒤따르는 비용도 보장해준다. 변호사 보수ㆍ인지대, 송달료를 실손 보상하는 '행정소송 법률비용손해'를 신설해 민사소송만 보장되는 법률비용 담보를 행정소송까지 확대했다. 대법원 규칙에서 정한 한도 내에서 실제 손해액만큼 보장해 주는 건 업계 최초다. 해당 담보에 가입할 때는 유선 혹은 온라인을 통해 무료로 법률ㆍ세무 상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또 다양한 담보를 제공하는 특징도 있다. '장기구직급여지원금'을 택하면 일자리를 찾는 동안 지원금이 제공돼 고용 불안을 해소할 수 있다. 이외에 담보로는 골프용품을 도난당하거나 파손됐을 때 이를 책임지는 '골프용품 손해'를 비롯해 '자동차사고 성형수술비' 등이 있다.

'만사OK'는 보장기간과 납입기간을 자유롭게 설계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5년부터 20년까지 5년 단위로 보장 기간을 설정할 수 있다. 납입기간은 5년납이나 전기납 중 선택하면 된다. 만기 환급금은 목적자금으로 활용가능하고 중도인출로는 긴급자금도 마련할 수 있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만사OK'는 이름처럼 일상생활 중에 겪을 수 있는 다양한 위험을 책임질 수 있다"며 "가족의 안전을 지키는 도우미 역할을 톡톡히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