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토부, 부산-몽골 울란바타르 간 주 2회 신규노선 도입

최종수정 2014.04.12 12:10 기사입력 2014.04.12 12:1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국토교통부가 한-몽골 항공회담 결과 주 2회 부산-몽골 울란바타르 간 항공노선을 신규 도입하기로 했다. 지금까지는 서울-울란바타르 간 노선이 주 6회만 운영됐지만 2016년부터 부산-울란바타르 간 노선을 포함해 총 8회로 늘어나게 된다.

국토교통부는 12일 한-몽골 항공회담 결과 2016년 3월말부터 신규 주 2회 운수권을 부산-울란바타르 노선에 사용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현재 서울-울란바타르 구간은 2003년부터 대한항공이 주 6회, 몽골항공이 주 6회씩 운항하고 있다. 성수기에는 탑승률이 90% 육박하는 등 탑승난이 발생했지만 몽골 측이 1개 항공사 취항만 주장해 공급에 어려움이 있었다. 2005년부터 국토부는 수차례 한-몽골 항공회담을 열고 복수항공사의 취항 필요성을 설명한 끝에 이번 항공회담에서 합의를 이끌어냈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에 양국이 부산-울란바타르 운수권 개설에 합의함에 따라 지방에서 몽골로 가는 항공 스케줄이 편리해지는 것은 물론이고, 한-몽골 간 복수항공사 취항이 가능해져 경쟁을 통한 항공운임 인하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