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골프포토] "뜨거운 관전 열기~"

최종수정 2014.04.13 08:25 기사입력 2014.04.12 10:47

댓글쓰기

마스터스의 패트론. 오거스타(美 조지아주)=Getty images/멀티비츠

마스터스의 패트론. 오거스타(美 조지아주)=Getty images/멀티비츠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손은정 기자] ○…마스터스의 관전 열기가 뜨겁다.

필 미켈슨(미국)이 12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내셔널골프장(파72ㆍ7435야드)에서 끝난 78번째 마스터스(총상금 800만 달러) 2라운드 3번홀에서 티 샷을 날리는 장면이다. 발 디딜 틈이 없을 정도로 패트론이 빼곡하다.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허리 부상으로 결장하면서 흥행에 차질을 빚을 것으로 우려했지만 마스터스의 대회 명성은 변함이 없는 모습이다.

손은정 기자 ej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