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교통지옥' 우면지구에 진입도로 생긴다

최종수정 2014.04.11 15:39 기사입력 2014.04.11 11:40

댓글쓰기

서울시 "2017년까지 완공…교통난 해소 기대"

[아시아경제 김봉수 기자]
우면지구 진입도로 노선도

우면지구 진입도로 노선도



서울시는 '교통지옥'이라 불리는 우면2지구의 극심한 교통정체를 해소하기 위해 2017년까지 1.2km의 4차선 진입 도로를 개설할 예정이라고 11일 밝혔다.
시가 개설할 진입도로는 태봉로 품질시험소~강남대로 영동1교 남단을 잇는 4차선 도로로 지하차도 1개와 교량 2개 등 총 1.2km다.

시는 2005년부터 우면 지구에 대단지 아파트가 조성됨에 따라 태봉로~양재천길을 확장하려 했으나 당시 도로변에 있는 수목 훼손 및 소음과 매연 등의 이유로 지역 주민들의 반대가 심해 공사가 중단됐었다. 이후 SH공사와 서초구에선 양재천 우안도로를 계획해 추진했으나 이 또한 공원훼손 등의 이유로 사실상 사업추진이 어려운 상황이었다.

시는 수십차례의 설계 검토회의와 서초구, 지역주민들과의 의견청취를 통해 양재천 환경보호와 시민의 숲 훼손을 최소화하는 방안으로 도로를 건설하기로 결정했다. 시는 또 당초 진입도로를 양재천 제방도로를 이용해 건설할 계획이었지만 하천에 콘크리트 구조물이 설치되면 경관 및 시민의숲 훼손이 우려돼 하천에 구조물을 없애고 지하차도를 연장, 상부에 수목을 조성하기로 했다.
시는 앞으로 도시공원심의위원회 자문 및 하천관리위원회 심의와 도시계획시설 변경결정 절차를 거쳐 설계가 완료되면 내년부터 공사를 시작해 2017년 12월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