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마스터스] 아마추어 이창우 "목표는 톱 20~"

최종수정 2014.04.08 09:30 기사입력 2014.04.08 09:30

댓글쓰기

아마추어 이창우(왼쪽)가 마스터스를 앞두고 최경주와 함께 연습라운드를 하고 있다. 오거스타(美 조지아주)=Getty images/멀티비츠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목표는 '톱 20' 진입."

아마추어 이창우(21ㆍ한체대)가 올 시즌 첫 메이저 마스터스(총상금 800만 달러)를 앞두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는데…. 8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내셔널골프장(파72ㆍ7435야드)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지난 몇 달간 수많은 마스터스 경기 영상을 보며 어떤 홀에서 버디를 잡을 수 있을지 이미지 트레이닝을 했다"며 "적어도 본선 진출은 자신 있다"고 했다.
지난해 10월 중국에서 열린 아시아ㆍ태평양아마추어챔피언십 우승으로 출전권을 얻었다. 한국은 2009년 김성윤(32), 2010년 안병훈(23), 한창원(23) 등 아마추어선수들이 그동안 마스터스 출전의 영광을 누렸지만 모두 '컷 오프' 됐다. 이창우는 현재 최경주(44ㆍSK텔레콤)와 함께 세 차례나 18홀 연습라운드를 하는 등 코스 적응 훈련에 공을 들이고 있는 상황이다.

"페어웨이가 좁았고, 그린은 생각보다 더 빨랐다"는 이창우는 "최경주 선배가 티 샷의 방향이나 핀 포지션 등 코스 매니지먼트에 대해 많은 부분을 알려줬다"며 "역시 숏게임이 스코어를 좌우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스윙 폼이 좋은 애덤 스콧(호주)과 마스터스에 강한 앙헬 카브레라(아르헨티나), 멋진 프리 샷 루틴 을 가진 브랜트 스니데커(미국) 등을 만나고 싶다"는 희망도 곁들였다.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한예슬 '동안 미모' [포토] 나연 '시크한 매력' [포토] 노제 '시크한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고소영 '20대 뺨치는 50대'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포토] 장원영 '개미 허리'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포토] 한혜진 '톱모델의 위엄'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