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두산엔진, 친환경·고출력 선박엔진 '제너레이션 X' 개발

최종수정 2014.01.13 10:43 기사입력 2014.01.13 10:43

댓글쓰기

두산엔진, 친환경·고출력 선박엔진 '제너레이션 X' 개발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 HSD엔진 은 연료 효율을 높이고 유해가스 배출을 줄인 고출력 선박용 엔진인 '제너레이션 X' 엔진을 신규 개발해 시운전을 마쳤다고 13일 밝혔다.

두산엔진과 바르질라(Wartsila)가 공동 개발한 이 엔진은 기존 엔진보다 출력이 15% 향상됐다. 기존 동급 엔진이 낼 수 있는 출력이 2만 5000마력인 반면 최대 2만9000마력의 힘을 낼 수 있다. 이에 따라 중소형 컨테이너선은 물론 벌크선, 탱크선까지 폭넓은 적용이 가능하다.

아울러 연료 사용량도 줄여 엔진 1대 당 연간 약 8억3000원의 연료비를 절감할 수 있다. 즉 선박의 평균 수명 30년을 감안하면 총 250억원을 아낄 수 있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이밖에도 국제해사기구(IMO)의 2등급 환경 규제에 맞춰 유해가스 배출량을 7% 줄였다.

이 엔진은 중국 DSIC 국영 조선소에서 건조중인 3900TEU급 컨테이너선에 실려 6월 싱가포르 PIL사 선사에 인도될 예정이다. 두산엔진 관계자는 "향후 다양한 규모의 '제너레이션 X' 엔진을 개발해 대형 컨테이선으로까지 적용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승미 기자 ask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