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주 "기초선거 정당공천 한시적 폐지 제안"

최종수정 2014.01.12 13:44 기사입력 2014.01.12 13:4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전슬기 기자] 민주당은 12일 기초선거 정당공천제를 이번 6·4 지방선거만이라도 한시적으로 폐지할 것을 제안했다. 또한 박근혜 대통령에게 이 문제에 대한 대답을 이번 주 내로 줄 것을 요구했다. 여당이 계속 거부할 경우 공천 커넥션 사례도 고발할 것임을 밝혔다.

박기춘 민주당 사무총장은 이날 국회에서 국회정치개혁특위 소속 민주당 의원들과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지방선거에서는 법을 고치기 어려우면 이번 지방선거 만이라도 법을 고치지 않고 시행해보자"라며 "문제 없으면 그냥 가는 거고 문제 있으면 고치는 것으로 정치적 합의를 하는 것이 하나의 대안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여당이 계속 정당공천제 폐지를 받아들이지 않을 경우 '중대결심'을 하겠다고도 밝혔다. 박 사무총장은 "이번에도 폐지되지 않는다면 그 책임은 전적으로 새누리당에 있다"며 "민주당은 중대결심을 하지 않을 수 없다"고 말했다.

박 사무총장은 "얼마나 많은 (정당공천)커넥션이 있었느냐"며 "그런 사례들에 대해 언론에 소상히 고발하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박 사무총장은 "정당공천이 옳은지 그른지 여부를 논쟁할 시점은 이미 지났고 결단만 남았다"며 "청와대의 답변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이에 백재현 간사는 청와대가 이번주까지 답해야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슬기 기자 sgju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