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2년연속 민원고충처리 최우수 광역단체 뽑혀

최종수정 2018.08.15 19:47 기사입력 2014.01.09 10:34

댓글쓰기


[수원=이영규 기자]경기도가 국민의 눈높이에서 억울함과 고충을 가장 잘 해결하는 광역자치단체로 2년 연속 선정됐다.

도는 9일 국민권익위원회가 발표한 전국 지자체 대상 고충민원처리실태 확인조사 평가 결과에서 지난해에 이어 고충민원의 예방, 해소, 관리기반 등 모든 지표에서 고르게 높은 평가를 받아 전체평균 77.7점 보다 21.1점이 높은 98.8점으로 전국 1위(최우수 기관)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고충민원처리실태 확인조사는 공공갈등 및 고충민원이 지속적으로 증가되고 있는 상황에서 행정기관의 고충민원에 대한 처리 역량을 강화하고 민원 서비스 수준을 제고하기 위한 목적으로 국민권익위 주관으로 2012년부터 전국 16개 시ㆍ도를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다. 올해는 16개 시ㆍ도와 함께 76개 시(市)지역도 포함했다.

평가항목은 고충민원 예방, 고충민원 해소, 고충민원 처리 기반 등 총 3개 분야 29개 지표다. 권익위는 올해 평가를 국민권익위에서 매년 실시하는 국민신문고 대상 수여를 위한 판별자료로 활용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도는 올해 2월 예정인 제6회 국민신문고 대상 시상식에서 대통령 기관표창을 수상한다.

도는 지난해 도민의 권익 보호를 위해 제3의 갈등해결 조정기구인 경기도 옴부즈만 설치를 위한 제도적 기반과 사무국을 설치했다. 또 직원들의 고충민원 처리역량 강화를 위해 고충민원 운영매뉴얼 수립과 함께 자체 점검제도를 운영 하는 등 체계적 고충민원 관리시스템 구축에 힘써왔다.
전본희 도 감사관은 "이번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도민의 억울함과 고충을 해결하기 위해 한층 더 노력할 계획"이라며 "갈등해결을 위한 옴부즈만을 조속히 도입해 도민들이 권리를 침해당하거나 불편ㆍ부담을 느끼는 일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도는 민원처리과정에서 발생하는 위법ㆍ부당한 행정처분 등의 조사ㆍ처리 및 불합리한 제도의 개선을 위해 옴부즈만 제도 시행을 준비하고 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