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국 "여론조사, '니는 文-安 누구고?'만 물어도 된다"

최종수정 2012.11.22 14:07 기사입력 2012.11.22 14:0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종일 기자] 조국 서울대 법대 교수가 22일 단일화 여론조사 방식을 놓고 벼랑 끝 승부를 벌이고 있는 문재인 민주통합당, 안철수 무소속 대선후보에게 "단일화 협상에서 유리한 여론조사 문안을 채택하기 위한 '밀당' 그만하고 절충 합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 교수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아무 수식구 넣지 말고 '문재인입니까, 안철수입니까' 이래도 다 알아듣고 누른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좀 더 세련되게 하면, '당신은 야권단일후보로 누구를 지지하십니까' 경상도 사투리 버전으로 하면 '니는 누구고?'"라고 덧붙였다.

이어 "단일화 방안, 오늘 중 타결해야 한다. 실시, 확인, 점검을 위한 절대 시간이 부족하다"며 "'원안' 고수를 할 때는 지났다. '수정안' 몇 개 준비하여 서로 조율하고 절충하라"고 촉구했다.
김종일 기자 livewi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