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MC 송해 본명 "여자이름 같다고 놀림받아"

최종수정 2012.05.06 19:47 기사입력 2012.05.06 17:32

댓글쓰기

송해 본명(출처 : MBC 방송 캡쳐)

송해 본명(출처 : MBC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박충훈 기자]'전국노래자랑'의 국민 MC 송해가 자신의 본명을 고백했다.

5일 방송된 MBC '세상을 바꾸는 퀴즈'(이하 '세바퀴')에 출연한 송해는 "내 본명은 송복희"라며 “어린 시절 여자 이름이라고 놀림을 많이 받았다”라고 털어놨다.

그의 본명은 송나라 송(宋)에 복 복(福), 빛날 희(熙)를 쓴다. 가명인 '송해'란 이름에선 바다 해(海)를 쓰고 있다.

한편 공동 MC 였던 김구라가 정신대 발언으로 하차한 '세바퀴' 5일 방송은 AGB 닐슨 기준 시청률 13.1%로 토요일 예능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했다.
박충훈 기자 parkjov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