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전자, 일반냉장고도 '매직스페이스' 시대

최종수정 2012.03.19 11:00 기사입력 2012.03.19 11:00

댓글쓰기

LG전자, 일반냉장고도 '매직스페이스' 시대

[아시아경제 박지성 기자] LG전자 가 냉장고 안의 미니 냉장고 '매직스페이스'를 적용한 신개념 일반형 냉장고 '매직스페이스 LG 냉장고'를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신제품(모델명: R-B451GZS)은 양문형 냉장고 디오스에만 있던 매직스페이스 공간을 일반형 냉장고에 최초로 적용했다. '2011 디자인 코리아 우수디자인' 대통령상을 수상하며 디자인에서도 인정받았다. 이 제품은 외부 디자인에 스테인리스 재질을 적용해 고급스러움을 강화한 동시에 백색 위주의 기존 제품 디자인과 차별화했다. 제품 폭도 동급 용량 제품 대비 10% 줄여 좁은 부엌 공간에도 무리 없이 설치하도록 했다.
그 외에도 ▲ 광합성 LED 램프를 적용하여 비타민C 보존 성능을 향상시킨 '비타민 LED 야채실' ▲ 355ml 맥주캔 6개를 동시에 수납하고 한 번에 운반 가능한 '무빙 캔 바스켓' ▲ 보관박스를 기울여 긴 형태의 소스병을 쉽게 꺼낼 수 있는 '이지 바스켓' 등 기존 일반 냉장고에서 볼 수 없던 다양한 편의수납공간을 적용했다.

이번 신제품은 1~2인 소규모 가구를 겨냥해 개발한 전략 모델로 가격은 출하가 기준 135만원이다.

김정태 LG전자 한국마케팅본부 한국HA마케팅담당은 "매직스페이스 LG 냉장고는 양문형 냉장고의 고급 사양 및 디자인을 일반 냉장고에 적용해 대중화시킨 혁신제품"이라며 "소비자의 요구를 적극 반영한 신개념 제품으로 '가전의 명가' 지위를 더욱 굳건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지성 기자 jiseong@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