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화건설, 디자인 경영 시동걸어

최종수정 2012.03.05 16:27 기사입력 2012.03.05 16:27

댓글쓰기

한화건설 이근포 대표이사가 바세니안 라고니 사(社) 칼 라고니(Carl Lagoni) 부회장과 함께 건축 디자인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

한화건설 이근포 대표이사가 바세니안 라고니 사(社) 칼 라고니(Carl Lagoni) 부회장과 함께 건축 디자인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한화건설이 디자인을 강화한다.

한화건설은 5일 장교동 한화빌딩 본사에서 칼 라고니(Carl Lagoni) 바세니안 라고니 사(社) 부회장과 환담을 나눴다.

이번 방문은 단지 외관 설계를 담당한 김포 유로메트로의 디자인 협의와 신규 사업과 관련한 협력 가능성에 대해 의견을 나누기 위해 마련됐다.

바세니안 라고니 사(社)는 미국과 이탈리아, 사우디아라비아 등에서 해외 부호들이 선호하는 고급 건축물을 설계해 왔다. 국내에서는 고급 골프빌리지인 '투스카니 힐스' 등으로 유명하다.

신완철 한화건설 상무는 "장누벨, 안도타다오, 칼 라고니 등의 세계적으로 유명한 건축가들과 협업을 통해 새로운 디자인을 적용해 왔다"며 "이번 만남으로 디자인 경영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미주 기자 beyon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