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전자, 3D 홈시어터로 북미 공략

최종수정 2012.01.03 11:00 기사입력 2012.01.03 11:00

댓글쓰기

LG전자가 오는 3월 북미시장에 선보일 예정인 3D 홈시어터 신제품.

LG전자가 오는 3월 북미시장에 선보일 예정인 3D 홈시어터 신제품.


[아시아경제 박지성 기자] LG전자 는 3일 3D 영상에 최적화된 입체음향을 제공하는 3D 홈시어터 신제품 3종을 오는 3월부터 북미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LG전자는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3D 홈시어터를 전략제품인 시네마 3D TV와 함께 유통매장에 전시할 계획이다.
북미 시장에 선보일 3D 홈시어터 3종(모델명: BH9420PW, BH9220BW, BH9520TW)의 가장 큰 특징은 사운드 원근감 및 입체감을 구현하는 '3D 사운드 주밍(3D Sound Zooming)' 기술이다. 이 기능은 3D 화면에 따라 음향의 크기가 조절돼 보다 실감나는 3D 감상이 가능하다.

그 외에도 위로 향한 4개의 3D 스피커, 360° 리플렉터(Reflector) 기술, 위에서 아래로 쏟아지는 '사운드 샤워' 효과가 적용돼 보다 입체감 있는 3D 사운드를 제공한다. 스마트TV 기능도 내장 돼 있어 3D 콘텐츠와 LG 앱스토어에서 제공하는 앱을 즐길 수 있다.

김진용 LG전자 Car&Media(카 앤 미디어)사업부장은 "LG 3D 홈시어터는 눈과 귀가 모두 즐거운, 놀라운 3D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며 "3D TV에 이어 AV시장에서도 3D 주도권을 강화해 '3D 홈 엔터테인먼트' 최강자의 자리를 굳힐 것"이라고 말했다.
박지성 기자 jiseong@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