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현대오일뱅크, 전 임직원 주유소 현장근무 실시

최종수정 2010.09.16 11:31 기사입력 2010.09.16 11: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윤재 기자] 현대오일뱅크(대표 권오갑) 모든 임직원이 주유소 현장 근무를 통해 고객과의 직접 소통을 나눈다.

현대오일뱅크는 16일 “고객과의 직접 소통을 통해 주유소 현장을 이해하고, 임직원 각자의 영업 마인드를 높이기 위해 전 임직원이 주유소 현장근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 현대오일뱅크 권오갑 사장(사진 왼쪽), 정진춘 영업본부장이 16일 오전, 분당 신도시 오일뱅크 주유소에서 고객차량에 주유를 하고 있다.

▲ 현대오일뱅크 권오갑 사장(사진 왼쪽), 정진춘 영업본부장이 16일 오전, 분당 신도시 오일뱅크 주유소에서 고객차량에 주유를 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주유소 현장 근무 첫날인 이날 권오갑 사장과 문종박 경영지원본부장, 정진춘 영업본부장 등 임원진들이 경기도 분당 ‘신도시 오일뱅크’ 등 수도권 지역 주유소에 현장 근무를 실시했다.

이어 팀장급 60여명도 18일부터 전국 주유소에서 현장 근무하고, 이후 모든 임직원이 주말이나 공휴일을 이용해 연간 30시간씩 일일 주유원 근무를 실시할 예정이다.

취임 1개월을 맞은 권 사장은 이날 오전 8시부터 12시까지 주유원복과 모자를 착용하고 차량 주유와 세차, 사업장 청결 작업 등 주유소 현장의 업무를 일선 주유원들과 같이 업무를 수행했다.
현대오일뱅크는 이번 임직원들의 주유소 근무 수당을 일선 주유원의 시급으로 환산하여 약 7000만원을 모아 연말에 사회복지 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권 사장은 “업계 최고 수준의 영업 경쟁력을 가지려면 구성원 모두가 영업 사원이 돼야 한다”며 “경영 전략의 가장 중요한 요소인 현장 의견을 최대한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윤재 기자 gal-ru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