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형 아반떼 1호 주인공은 누구?

최종수정 2010.08.23 15:14 기사입력 2010.08.23 11:46

댓글쓰기

신형 아반떼 첫 인도 기념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곽진 현대차 상무, 마건두씨(34세, 공무원).

[아시아경제 이정일 기자] "세련된 외관 스타일, 놀라운 성능과 연비 등에 매료돼 주저없이 계약했습니다."

현대 아반떼의 첫번째 인수 주인공이 탄생했다. 현직 공무원인 마건두씨(34)는 23일 서울 종로구 소재 현대차 계동사옥에서 열린 기념행사에 참석해 신형 아반떼를 전달받았다.
이 자리에는 곽진 현대차 상무 등 현대차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해 첫번째 인수를 축하했다. 마씨는 "세상에 없던 나만의 아반떼를 직접 타 보고 느끼면서 우수한 상품성을 주위에도 적극 알릴 계획"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현대차는 이날 전국 841개 거점별로 차량 인수를 축하하는 기념행사를 가졌다. ‘세상에 없던 중형 컴팩트(Compact)’를 표방하며 8월2일 공식 출시된 신형 아반떼는 동급 최고 성능을 탑재해 현재까지 3만여대가 계약되는 등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본격적인 차량 인도와 더불어 중형급에 준하는 폭발적인 성능과 동급 최고 연비 등 신형 아반떼만이 지닌 우수한 상품성이 자연스런 체험 확산을 통해 더욱 널리 알려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정일 기자 jayle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