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런닝맨' 김연아 깜짝 등장 "재석 오빠 힘내"..'화기애애'

최종수정 2010.08.15 17:48 기사입력 2010.08.15 17: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준용 기자] 피겨여왕 김연아가 ‘런닝맨’에 깜짝 등장했다.

15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서울의 중심부에 위치한 서울의 상징 서울타워를 배경으로 긴박감 넘치는 승부를 펼쳤다.
이날 멤버들은 대인팀(재석, 석진, 광수, 세븐, 손담비)과 소인팀(종국, 하하, 중기, 개리, 신영)으로 나뉘어 미션을 수행하게 됐다. 한 팀은 1KM나 되는 계단을 이용해 남산타워까지 가야했고, 나머지 한 팀은 버스를 이용해 손쉽게 올라왔다.

런닝맨에게 떨어진 스페셜 오프닝미션은 서울타워까지 오는 길에 ‘런닝맨’을 찾아해 했다. 한여름의 열대야를 피해 남산을 찾은 시민들 사이에 숨어있는 ‘진짜 런닝맨’을 찾기 위해 분주히 움직였다.

런닝맨을 찾기 위해 노력한 끝에 승리는 소인팀으로 돌아갔다. 본격적인 대결에 앞서 미션 지령을 듣게 됐는데 지령자는 다름아닌 피겨여왕 김연아. 런닝맨 멤버들은 그녀의 등장에 깜짝 놀랐다.
김연아는 또박또박 미션을 지령하며 유재석과의 친분을 과시했다. 두 사람은 MBC '무한도전'에서 만났던 인연이 있다.

이날 런닝맨에는 돌아온 가요계의 섹시여왕 손담비와 4년의 공백기를 깨고 첫 예능 나들이에 나선 세븐 그리고 버라이어티 최고의 귀염둥이 김신영이 출연해 재치있는 개인기와 입담이 펼쳤다.


최준용 기자 yjchoi01@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