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지엔뷰, 프리보드 신규지정 승인

최종수정 2010.08.02 14:00 기사입력 2010.08.02 14: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한국금융투자협회(회장 황건호)는 2일 ㈜지엔뷰 (대표 정병수, www.gnview.com)의 프리보드 신규지정을 승인했으며 오는 5일(목)부터 매매 기준가인 515원(액면가: 500원)으로 매매거래가 개시된다고 밝혔다.

이로써 프리보드 지정법인은 ㈜지엔뷰를 포함하여 63사(벤처기업부 26사, 일반기업부 35사, 테크노파크기업부 2사)가 됐다.
지엔뷰는 지난 2008년 5월에 설립된 서울시 역삼동 소재의 기업으로 2009년말 기준으로 자산총계는 1억3300만원, 부채총계는 1300만원, 자본총계 1억3300만원, 자본금 1억원이다. 또한 2009 매출액은 8억1200만원, 영업이익 3900만원, 당기순이익 4900만원을 기록했다.

지엔뷰는 현재까지 3D 입체영화 프로그램 및 소프트웨어 개발을 주요 매출원으로 하는 회사였으나, 향후 취득한 3D converting 특허기술을 바탕으로 기존 2D 콘텐츠를 3D 콘텐츠로 변형하는 ‘3D converting 비즈니스'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창환 기자 goldfish@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