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CJ프레시웨이 대표, 3개월만에 교체

최종수정 2010.06.07 21:37 기사입력 2010.06.07 21:3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식자재 유통회사인 CJ프레시웨이의 대표이사가 불과 3개월 만에 교체됐다.

7일 업계에 따르면 CJ프레시웨이는 박연우 대표(50)가 지난달 말 사임하고 이달 1일부터 새로운 대표체제로 운영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 대표의 하차는 지난 3월 신임 대표로 임명된 지 불과 3개월 만이다.

박 대표는 유한킴벌리 유통영업본부장 및 식품전문물류회사인 엑소후레쉬 대표를 지낸 식품유통 전문가로 지난해 11월 유통본부장 직책으로 CJ프레시웨이에 합류했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일신상의 이유로 사임한 것으로만 알고 있다"고 말했다.
박 대표의 사임에 따라 CJ그룹은 2000년대 중반께 CJ푸드빌 베이커리 사업본부장을 마지막으로 퇴사했던 박승환 씨(57)를 영입해 CJ프레시웨이의 신임 대표로 내정했다.

CJ그룹은 다음달 15일경 정기주총 때 박 신임 대표를 정식 선임할 것으로 알려졌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무료로 종목 상담 받아보세요

조강욱 기자 jomarok@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