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재명 국감' 하루 앞두고 역공 펴는 與, "대장동은 국민의힘 게이트"

최종수정 2021.10.17 17:31 기사입력 2021.10.17 17: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 오는 18일 열리는 국회 국정감사에서 '대장동 개발 특혜'와 관련해 여야 공방이 예상되는 가운데 더불어민주당은 '국민의힘 게이트'로 역공을 펼치는 데에 주력할 것으로 보인다.


17일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이날 '화천대유 토건비리 진상규명 TF'를 출범시키고 첫 회의에서 "국민의힘 토건세력과 비리 법조인단 부패 카르텔에 맞선 이재명의 고군분투가 드러나고 있다"며 "박근혜 정부 탄압에도 5503억이라는 개발이익 환수는 엄청난 성과"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국민의힘, 박근혜 정권과 관련 있는 전·현직 의원과 전직 대법관 등이 도둑 장물 나눠 먹다가 들통나고 자기들끼리 싸우고 있는 것"이라며 "무엇보다 윤석열 후보를 둘러싼 의혹이 날마다 새롭게 터져 나오고 있다"고 화살을 돌렸다.


송 대표는 "2011년 당시 대검 중수부가 불법 대출 사건을 원칙대로 수사했다면 토건세력이 대장동 땅을 미리 사재기하는 걸 막을 수 있었다"면서 "윤석열 2과장은 왜 수사 선상에서 이를 제외시켰는지 정확한 수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TF단장을 맡은 김병욱 의원은 "대장동 개발은 역대 최고의 공공이익 환수 사업"이라고 재차 목소리를 높였다. 김 의원은 "2015년 당시 6300억대 추정이익 중 1조 5000억원을 투자하는 민간사업자는 변동이익 1800억원을 가져가고 성남시는 확정이익 4400억원(70% 이상)을 우선적으로 가져오는 것이었다"면서 "2015년 당시 최악이던 부동산경기가 2017년 8월 호전기미가 보여서 추가로 1100억을 환수했다. 이것이 무슨 배임인가"라고 반문했다.

이어 "당시 토건비리세력이 돈을 조달한 것은 부산 저축은행을 비롯한 11개의 저축은행이었다. 2011년 초 부산저축은행을 필두로 저축은행 부실 대출 사태에 대한 검찰 수사가 진행됐지만, 화천대유 관련한 내용은 빠져 이에 대해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며 "당시 부산저축은행 주임검사는 윤석열 대검 중수2과장이었고 조씨가 선임한 변호인은 박영수 전 특별검사"라고 강조했다.


그는 "돈 받은 인사 중에 민주당 관련 인사가 단 한명이라도 나왔는가"라며 "모두 국민의힘 또는 그 전신인 한나라당, 새누리당과 관련돼 있다. 그래서 '국민의힘 토건비리' 게이트라고 부르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민주당은 '고발사주 국기문란 진상규명 TF'도 동시에 출범시켰다.


TF단장인 박주민 의원은 "고발 사주를 했다고 여겨지는 사람이 대통령 후보로 출마하는 것은 명백히 공무원 중립의무 위반이고 선거 개입"이라며 "윤 전 총장이 막강한 검찰 권력을 사유화하고 자신·가족·측근을 위해 권력을 남용했던 행태를 하나하나 추적해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나연 '깜찍한 여신미모' [포토] 선미 '도발적인 눈빛'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연예가화제

  • [포토] 차예련 '우월한 길이'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요염한 자태' [포토] 홍수아 '파격 보디 프로필' [포토] 제시 '시선집중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