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경기도동물위생시험소, 축산농가 폭염 피해 '긴급의료지원반' 운영

최종수정 2021.07.27 08:09 기사입력 2021.07.27 08:09

댓글쓰기

질병관리·유용미생물 공급·사양관리 지도 병행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라영철 기자] 경기도 동물위생시험소는 "폭염 대비 축산농가 방역관리 추진계획에 따라 올해 7월부터 폭염 피해 발생에 대한 소독과 동물 의료 지원 활동을 한다"고 27일 밝혔다.


시험소는 도 내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지속적인 소독 지원 활동을 벌이는 한편, 질병 예찰을 통해 긴급 의료지원도 한다.

폭염 피해 발생 농장부터 우선 지원해 피해 규모를 최소화하고, 지난해 발생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와 아프리카 돼지열병(ASF) 등 전염병이 재발하지 않도록 방역취약지역에 대해 집중관리도 병행한다.


하절기 축사 악취문제 해결을 위해선 시험소에서 생산하는 '유용미생물제재'를 축사 내·외부에 살포, 위생적인 축산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사료에 첨가 가능하고, 더위에 약해진 가축의 면역력을 높일 수 있는 '분말 유산균'도 희망 농가에 최대한 공급할 예정이다.

최권락 동물위생시험소장은 "각 농가에서는 혹서기 사양관리에 유의하고 특히 유용미생물 등을 활용한 가축의 면역력 증강이 필수"라면서 "질병 의심축 발견 시 지체 없이 수의사에게 진료 요청 또는 동물위생시험소에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경기북부=라영철 기자 ktvko258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