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에이치엘비파워, 신규 이사진 선임…"바이오 사업 진출 본격화"

최종수정 2021.07.14 15:36 기사입력 2021.07.14 15: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코스닥 상장사 에이치엘비파워 는 오는 30일 주주총회를 열어 동구바이오제약의 조용준 대표와 티에스바이오 이형승 대표를 신규 이사로 선임키로 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앞서 지난 달 8일 에이치엘비파워는 최대주주가 티에스제1호조합과 티에스바이오로 변경됐다고 공시한 바 있다. 금일 이사회를 통해 신임 이사진을 구성하고 첨단 의약품 위탁 생산사업(CMO) 등 신규 바이오 사업 진출을 위한 정관 변경을 주주총회 안건으로 상정했다.

조용준 동구바이오제약 대표는 한국제약협동조합 이사장, 중소기업중앙회 부회장을 겸임하고 있다. 피부·비뇨기 질환 분야에서 독보적인 기술력을 확보한 동구바이오제약의 외형적 성장과 함께 다년간 흑자경영을 이뤄냈고, 제약·바이오 분야에서 수 차례의 성공적인 투자를 이끌어 내 탁월한 역량을 인정받고 있다.


조 대표의 주도하에 투자된 회사 중 지놈앤컴퍼니, 뷰노 등 다수의 회사가 이미 코스닥 시장에 상장됐다. 디앤디파마텍, 바이오노트, 노바셀테크놀로지 등 여러 회사가 상장을 준비 중에 있다. 에이치엘비파워의 최대주주로 올라선 티에스바이오 역시 조 대표가 권기범 동국제약 부회장과 함께 투자한 회사로 향후 에이치엘비파워와의 시너지가 기대된다.


IBK투자증권, 네이처셀 대표이사를 역임한 이형승 티에스바이오 대표는 바이오업계 대표적 금융전문가로 꼽힌다. 이번 에이치엘비파워 인수를 실질적으로 이끌었다. 향후 에이치엘비파워가 진행할 바이오 사업이 안정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전반적인 경영 기반을 구축할 예정이다.

에이치엘비파워 관계자는 “이번 신임 임원진의 구성을 계기로 기존 탈황ㆍ플랜트 설비 사업을 안정적으로 영위하는 한편 성장성이 높은 바이오 사업의 진출을 통해 회사의 중장기적 발전과 함께 주주 가치를 극대화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손지창 "100억 잭팟, 아직도 '연예인 도박'하면 내 이름 나와" 손지창 "100억 잭팟, 아직도 '연예인 도박'하...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