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읍시, 노상주차장 ‘홀·짝 주차제’ 표기법 변경 시행

최종수정 2021.06.25 13:49 기사입력 2021.06.25 13:49

댓글쓰기

정읍시, 노상주차장 ‘홀·짝 주차제’ 표기법 변경 시행
썝蹂몃낫湲 븘씠肄


[정읍=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재길 기자] 전북 정읍시(시장 유진섭)는 초산로와 중앙로 노상주차장의 홀·짝 주차제 표기 방식을 ‘주차 가능·주차금지’ 표기 방식으로 변경해 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현재 초산로와 중앙로 도로 양측에서 시행하고 있는 ‘홀·짝 주차제’ 표기 방식은 주차 이용 시 날짜를 확인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으며 날짜 착오 시 불법 주정차를 범하는 상황이 발생한다.

시는 이러한 불편 사항을 고려해 현행 홀·짝 주차제를 유지하되 현재 설치된 LED 전광판의 표기 방식을 변경해 운영키로 했다.


변경 운영 구간은 초산로 하나마트부터 정읍여중까지, 중앙로 대한꽃시장부터 상동 미소지움아파트까지다.


주차 가능 여부는 도로변에 설치된 LED 전광판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주차 가능·주차금지’로 홀·짝수일에 맞춰 변경 표기된다.

시는 표기 방식 변경이 기존 주차 방식에 직관성을 높여 주정차에 따른 혼잡을 개선해 보행자 안전사고 방지와 통행 불편 해소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진섭 시장은 “불법 주·정차 해소와 원활한 교통의 흐름을 위해서는 시민과 운전자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성숙한 시민의식이 필요하다”며 “시민들의 교통법규 준수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김재길 기자 gjg707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