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홍 부총리 "'전국민 지원금' 생각 안 해…2차 추경 규모는 30조 초반"

최종수정 2021.06.23 10:15 기사입력 2021.06.23 10:15

댓글쓰기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23일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23일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썝蹂몃낫湲 븘씠肄

[세종=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3일 "전국민 재난지원금을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전국민'을 대상으로 지원금을 지급해야 한다고 주장하는 데 대해 선을 그은 것이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추경호 국민의힘 의원이 전국민 재난지원금에 대한 의견을 묻자 "정부로서는 (전국민 지원금을) 생각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홍 부총리는 "당과 협의하는 과정에서 피해 계층에 두텁게 지원하는 방향으로 논의가 진행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추가경정예산(추경)안 규모를 묻는 정일영 민주당 의원의 질의에는 "초과 세수 범위에서 추경안을 편성하고 있다"며 "규모는 30조원 초반대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전날 박완주 민주당 정책위의장이 '최대 35조원'이라고 밝힌 부분과도 다소 차이가 드러나는 대목이다.


홍 부총리는 "추가로 들어오는 세수 범위에서 추경안을 편성하고 있으므로 국가채무가 늘어나는 일은 없을 것"이라며 "7월 초에는 국회에 제출하겠다는 목표로 작업하고 있다"고 말했다.

세종=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