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서울시, '환경의 달' 맞아 친환경 주제 공예장터…200개 수공예품 한자리

최종수정 2021.06.23 06:11 기사입력 2021.06.23 06:11

댓글쓰기

서울여성공예센터, 26~27일 공예장터 ‘예술시장 천수답장’ 무인 개장

서울시, '환경의 달' 맞아 친환경 주제 공예장터…200개 수공예품 한자리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서울시가 6월 ‘환경의 달’을 맞아 친환경을 주제로 한 다양한 공예품을 만날 수 있는 공예장터를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서울여성공예센터는 26~27일 서울여성공예센터 더아리움 1층 공예마당에서 무인 공예장터 ‘예술시장 천수답장’을 개장한다. ‘예술시장 천수답장’은 오직 빗물에만 의존해 농사를 짓는 ‘천수답’처럼 오직 창작과 창의의 비로 삶을 더욱 풍성하게 하자는 뜻을 담아 2017년부터 매월 열리고 있는 공예장터다. 창작자들이 손수 제작한 공예품 및 먹거리 등을 구매하고, 체험프로그램을 통해서 직접 손작업을 즐기며 즐거운 공예생활을 경험해 볼 수 있다.

특히 이번 천수답장은 6월 환경의 달을 맞아 친환경을 주제로 한 다양한 제품과 체험프로그램, 기획행사가 준비돼 있다. 50개 팀 200여 개의 수공예품 및 먹거리를 구매할 수 있다.


생활창작품 전시와 판매를 하는 '손길공작소'에서는 재사용 가능 용품과 환경오염을 최소화한 공예품 등이 가득해 친환경을 실천하려는 사람들의 눈길을 끌 예정이다. '천수답장 테이블'에서는 다양한 먹거리를 구매할 수 있다.


코로나19로 한동안 진행되지 못했던 체험프로그램 '손기술학교'는 양말목을 이용한 컵받침 만들기와 친환경 종이를 이용한 펜&뚜껑 만들기 두 가지 강좌가 열린다. 손기술학교는 사전 예약 형태로 진행되며 26~27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각각 4회씩 진행된다.

이외에도 환경의 달을 맞아 다양한 기획행사도 펼쳐진다. ‘컵도 사고 커피도 받고.’ 천수답장 제품 구매 시 커피교환권을 제공한다. 또한 이번 천수답장에 제품을 담을 가방을 가져온 방문객을 위한 할인권을 제공한다.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나만의 기발한 가방을 자랑하고 추첨을 통해 더아리움의 특별한 상품도 받을 수 있다.


이번 천수답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방문자들이 방역에 대한 걱정 없이 안전하게 즐길 수 있게 무인으로 운영된다. 천수답장 개장시간인 오후 1시부터 6시 사이에 언제든 자유롭게 방문이 가능하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