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전경련, 베트남 대사에 기업인 특별입국 재개·격리기간 단축 등 건의

최종수정 2021.06.23 08:00 기사입력 2021.06.23 08:00

댓글쓰기

전경련, 베트남 대사에 기업인 특별입국 재개·격리기간 단축 등 건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전국경제인연합회가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외국인 입국자에 대해 4주 간 격리를 실시하고 있는 베트남에 대해 한·베트남 경제교류 중요성, 백신접종 확대 등을 감안해 기업인 특별입국 재개, 자가격리 기간 단축, 백신여권 도입 등에 나서줄 것을 베트남 정부에 건의했다.


전경련은 23일 아침 전경련회관에서 응웬 부 뚱 주한베트남 대사 초청 기업인 조찬간담회를 개최하고 이같은 건의사항을 전달했다. 권태신 부회장은 "베트남 정부에 한국을 포함한 베트남 진출 외국기업 근로자에 대한 백신 접종이 조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요청한다"면서 "다음달부터 베트남 입국을 위한 상업용 항공편 재개, 백신을 맞은 기업인들의 격리기간 면제 또는 축소, 백신여권 도입 등을 적극 검토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응웬 부 뚱 주한베트남대사는 "베트남 정부는 코로나19 퇴치와 공급망 유지를 위해 백신 10만회분을 박닌, 박장성 거주 근로자에게 우선 접종했으며 호치민, 하이퐁, 껀터시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는 "베트남은 7월까지 약 700만회분, 2022년 1분기까지 1억5000만회분의 백신을 들여와 전체 인구의 70% 접종을 통한 집단면역 형성을 목표로 한다"고 덧붙였다.


응웬 부 뚱 대사는 베트남의 올해 경제성장률이 약 6.5%로 높을 것으로 전망한다면서 "올해 1~5월 외국인직접투자 집행액, 교역규모가 전년동기대비 각각 7%, 33% 증가했는데 한국이 5월까지 18억달러 투자를 결정해 큰 기여를 했다"고 말했다. LG디스플레이의 7억5000만달러 규모 OLED 패널공장 투자, SK의 4억1000만달러 규모 빈커머스 지분 인수 등을 언급한 것이다.


응웬 부 뚱 대사는 "내년은 한국과 베트남이 수교관계를 맺은 지 30주년이 되는 해"라면서 "내년에는 양국 사이에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 방문이 예상되고 전경련이 코로나 이후 새로운 사업기회를 모색할 수 있도록 대규모 베트남 경제사절단을 조직해 주기를 바란다"고 요청했다. 이어 "베트남은 인프라개발 사업에 집중하고 있다"며 "투자법, 민관협력사업법(PPP) 등 관련 법제를 완성하고 있으므로 한국기업들이 관심을 갖고 베트남에서의 사업기회를 넓혀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권 부회장, 홍광희 한국수입협회 회장, 안순홍 한화테크윈 대표이사, 이종승 하나금융지주 부사장, 임진달 효성첨단소재 전무, 허금주 교보생명 전무 등 기업인 약 20명이 참석해 베트남대사에게 베트남에 대한 투자 애로사항을 건의하고 비즈니스 인센티브 부여를 촉구하면서 코로나19 이후 한-베트남 경제협력 증진방안에 관해 의견을 교환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언급에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