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거창군 코로나19 확진자 2명(거창 43번, 44번) 추가 발생

최종수정 2021.06.18 14:32 기사입력 2021.06.18 14:32

댓글쓰기

다른 지역 거주 확진자(거창 42번)와 밀접접촉

거창군청 전경

거창군청 전경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경남 거창군은 다른 지역 거주자로 거창을 방문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거창 42번 확진자와 밀접접촉한 군민 2명이 17일 검사를 받은 결과 추가로 확진됐다고 18일 밝혔다.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은 거창 43번, 거창 44번 확진자는 거창 42번 확진자의 가족으로 제사를 지내기 위해 거창을 방문한 확진자와 2~3일간에 걸쳐 제사 준비와 식사를 함께 하는 등 밀접접촉을 한 것으로 밝혀졌다.

군은 확진자들을 마산의료원에 입원 조치하고, 군 역학조사반이 현재 상세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또한 신원면 원평마을과 내탐마을 입구에 18일 오전 9시 30분부터 이동 임시선별진료소를 설치해 마을주민과 동선 접촉자들에 대해 전수검사를 하고 있다.


현재까지 파악된 밀접접촉자는 검사 및 자가격리 조치했으며, 확진자의 방문 장소에 대한 방역 소독과 폐쇄 명령을 완료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제사, 가족 모임 등이 많아지면서 가족과 지인 중심의 코로나19 감염사례가 많이 발생하고 있다”며 “군민들께서는 가족 모임을 포함한 사적 모임을 자제해 주시고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tkv0122@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