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與 박완주 “부동산 정책, 이번 주 안으로 정리”

최종수정 2021.06.15 15:03 기사입력 2021.06.15 15:03

댓글쓰기

종부세·양도세 당내 다양한 안 논의
추경 규모와 방식 아직 정해지지 않아

박완주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이 15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박완주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이 15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전진영 기자] 박완주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은 15일 추진하는 부동산 정책과 관련해 “이번 주 안으로 정리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고 밝혔다.


박 정책위의장은 이날 기자들과의 간담회에서 “이번 주 안에 부동산 관련된 부분은 당의 입장을 최종적으로 조율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부동산 정책 의원총회를 수요일 당대표 교섭단체 연설 이후 잡을 예정”이라며 “종합부동산세, 양도소득세 문제는 당내 갈등이 있다고 하는 표현은 적절치 않다. 여러 가지 안이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얼마 전까지 원내대표실에서 부동산 정책과 관련된 의원들의 의견을 공개적으로 취합했다”며 “현재 찬반 입장을 낸 정치그룹 도 있다. 모두 당 내 의견이기 때문에 이런 부분을 다 포함해서 논의를 하지 않을까 싶다. 특위 안, 지도부 안, 일반 의원들 안 이런 이항 대립구조는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2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안(추경)과 관련해선 “규모와 방식과 시기 이 부분에 대해서는 논의를 계속해나갈 예정”이라며 “추가 세수에 대해 40%를 지방에 다 줄 것인지, 부채상환에 얼만큼 쓸 것인지 등 규모에 대해선 아직 구체적으로 논의되진 않았다”고 설명했다.

처리 법안에 대해서는 “현재 중점처리 법안은 부동산법, 중대재해법, 손실보상법”이라며 “6월 국회에서는 당정청 협의를 마친 60여개의 법안이 있다. 수술실 CCTV 설치법도 그중 하나”라고 했다.


다만 최근 국민동의청원 10만명이 넘은 차별금지법에 대해선 “지금 당장은 (처리하는 것은) 아닌 것 같다”며 “지금 현안 법안들이 어느 정도 정리가 되면 6월 중 고위전략회의에 어떻게 처리할 건가 정책위 의견을 준비를 해서 제안하고 논의하겠다”고 밝혔다.


가상자산과 관련한 당의 논의에 대해선 “이번 주 안으로 최고위원회가 열리면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서 정무위원회 관련 의원들과 논의하기로 했다”며 “유동수 수석부의장이 단장을 맡아 논의를 시작하겠다”고 답했다.


전진영 기자 jintonic@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