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바이든, 나토·EU 지지 표명…마크롱, 美 협력 환영

최종수정 2021.06.13 06:54 기사입력 2021.06.13 06:54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현의 기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에서 처음 대면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이날 바이든 대통령과 양자 회담에 들어가기에 앞서 "회원국 일원인 미국 대통령이 기꺼이 협력할 의지가 있다는 것은 좋은 일"이라고 말했다고 APTN 방송이 전했다.

'미국이 돌아왔느냐'고 질의에 바이든 대통령은 마크롱 대통령을 바라보며 대신 답해달라고 손짓했다. 이에 "분명히 그렇다"고 대답한 마크롱 대통령은 "바이든 대통령은 리더십이 곧 파트너십이라는 점을 보여주고 있다"고 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코로나19 대유행과 기후변화 위기에 직면한 전 세계에 필요한 것은 바로 협력"이라고 강조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미국이 돌아왔다"며 "모든 일이 잘 진행되고 있으며 우리는 같은 생각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유럽연합(EU)은 믿기 어려울 정도로 강력하고 활기찬 집합체"라며 "서유럽 경제와 북대서양조약기구(NATO)의 근간을 이루는 EU를 지지한다"고 했다.


바이든 대통령의 전임 트럼프 대통령과 마크롱 대통령은 무역정책, 기후변화 대응 방식 등 강종 이슈를 둘러싸고 번번이 대립해왔다.


조현의 기자 honey@asiae.co.kr
TODAY 주요뉴스 "日, 실수하고도 금메달"… 체조 은메달에 분노한 中 "日, 실수하고도 금메달"… 체조 은메달에 분...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