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해시, 노무현 대통령 12주기 대비 봉하마을 방역 체계 강화

최종수정 2021.05.12 14:44 기사입력 2021.05.12 14:44

댓글쓰기

경남 김해시가 노무현 대통령 서거 12주기를 대비해 봉하마을 일원의 방역 체계를 강화한다.

경남 김해시가 노무현 대통령 서거 12주기를 대비해 봉하마을 일원의 방역 체계를 강화한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이상현 기자] 경남 김해시는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12주기 추도식을 앞두고 진영읍 봉하마을 방역을 강화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23일 전후로 추도객이 집중할 것으로 보고 노 전 대통령 사저와 묘역이 있는 봉하마을 일원에 방역·안내 인원을 확대한다. 21일부터 23일까지 평소 2명이던 근무자를 최대 8명까지 늘린다. 지난해에는 추도식 당일 8명이 근무했다.

해당 기간에는 마스크 착용 및 080 등록 홍보 등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도 진행한다. 추도식 당일에는 KF94 미착용 방문객을 마스크 500여 개도 나눠 줄 계획이다.


이번 추도식은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유족과 정부 인사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한된 규모로 진행된다. 추도식이 엄수되는 23일 오전 11시 전후 1시간은 봉하마을 내 차량 진입이 전면 통제된다.


대통령 묘역은 사전 협의한 참석자만 입장이 가능하다. 대신 현장을 방문하지 못하는 시민을 위해 사람사는 세상 노무현재단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추도식을 생중계할 예정이다.

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를 시행 중인 정책에 따라 서울역∼진영역 간에 운행하던 봉하 열차와 전국 지역별 단체버스, 김해시티투어의 봉하 특별코스도 올해는 운영하지 않는다.


시 관계자는 “노 전 대통령 12주기 추도식에 벌써 많은 문의가 오고 있다”며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하여 식 당일을 피해 방문하시기를 권고드린다”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이상현 기자 lsh205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보연, 미모의 두 딸 공개 "미국서 배우·모델 활동" 김보연, 미모의 두 딸 공개 "미국서 배우·모...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