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용인시, 이건희 미술관 유치 나선다

최종수정 2021.05.09 15:10 기사입력 2021.05.09 15:10

댓글쓰기

용인시, 이건희 미술관 유치 나선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용인)=이영규 기자] 경기 용인시가 '이건희 미술관' 유치에 나섰다.


용인시는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기증한 2만3000여 점의 미술 소장품을 전시할 미술관 유치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용인시가 미술관 유치에 적극 나선 데는 나름 이유가 있다. 먼저 용인은 전국 어느 도시보다 삼성과의 인연이 깊은 곳이다. 삼성전자가 1983년 반도체 사업에 뛰어들면서 세운 기흥공장이 용인에 있다.


또 용인에는 삼성 창업자 고(故) 이병철 회장의 소장품을 만날 수 있는 호암미술관이 자리하고 있다. 호암미술관은 1982년 이병철 회장의 호(號)를 따 건립됐다.


용인에 이건희 미술관이 건립되면 대를 이어 수집한 삼성 컬렉션의 원스톱 관람이 가능해지는 것이다.

아울러 용인에는 에버랜드, 한국민속촌 등 다양한 관광지가 있어 이건희 미술관을 유치할 경우 세계적인 관광도시로 발전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게 된다.


시는 향후 정부 계획에 따라 지역 정치권 등과 협력해 구체적인 유치 방안을 마련하고 전방위적인 유치전을 펼칠 예정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고 이병철 회장이 호암미술관을 용인에 건립한 것은 우연이 아니다"면서 "고 이건희 회장의 '세상에 우연은 없다. 한번 맺은 인연을 소중히 하라'는 말처럼 용인시는 호암으로 맺은 인연을 소중히 여겨, 정부 방침이 정해지면 이건희 미술관 유치를 위해 힘쓸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