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전, 책임투자 본격 착수…1차 ESG위원회 개최

최종수정 2021.01.17 08:42 기사입력 2021.01.17 08:42

댓글쓰기

"환경·사회·지배구조 기반 경영체계 강화"

전라남도 나주시 한국전력 본사 전경.(이미지 출처=한국전력)

전라남도 나주시 한국전력 본사 전경.(이미지 출처=한국전력)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 한국전력 이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한전은 지난 15일 서울 서초구 한전 아트센터에서 '제1차 ESG위원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위원회는 올해 운영계획 의결을 시작으로 안전기본계획 보고, ESG경영 강화를 위한 주요 과제 토의 등을 했다.


한전의 ESG위원회는 지난해 12월 이사회 의결을 거쳐 이사회 산하에 신설됐다.


김좌관 이사회 의장이 위원장을 맡았다. 김 위원장과 최승국 이사, 방수란 이사 등 3명의 비상임이사로 구성됐다.

ESG 기반의 경영체계를 강화하고 지속적으로 ESG 성과를 내는 게 목표다.


위원회는 ESG 관련 주요 경영현안을 심의하고, ESG 경영전략 및 관련 사업계획 수립에 대한 자문을 제공할 예정이다.


지속가능경영의 전반적인 방향성을 점검하고 이에 대한 성과와 문제점을 관리·감독한다.


한전 관계자는 "앞으로 위원회를 중심으로 환경·사회적 책임, 투명한 지배구조 등을 포괄하는 ESG경영을 강력한 실천 의지를 가지고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세종=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