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전, '中企 에너지기술마켓' 개통…"공공조달 시장 참여기회"

최종수정 2020.10.28 09:30 기사입력 2020.10.28 09:30

댓글쓰기

한전 등 14개 에너지 공공기관 업무협약
중기 연구개발, 기술이전, 혁신성 평가 수행 등 지원

전라남도 나주시에 있는 한국전력 본사 전경.(사진제공=한국전력)

전라남도 나주시에 있는 한국전력 본사 전경.(사진제공=한국전력)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 한국전력 은 28일 오전 11시부터 대전시에 있는 한전 전력연구원에서 기획재정부와 14개 에너지공공기관이 함께하는 '중소기업 에너지 기술마켓' 개통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에너지 분야 중소기업의 기술개발 및 우수제품 조기상품화를 지원하기 위해 해당 플랫폼을 개통하게 됐다.

이날 개통식엔 안일환 기재부 2차관, 김종갑 한전 사장을 비롯한 14개 에너지 공공기관의 기관장, 중소기업 대표 등 20명이 참석한다.


'중소기업 에너지 기술마켓'은 지난 4월부터 한전을 주관 기관으로 기재부와 14개 에너지 공공기관이 협업체계(TF)를 구축해 개발한 중소기업 지원 온라인 통합 플랫폼이다.


이 플랫폼을 통해 중소기업은 공공기관별로 운영하던 연구개발(R&D) 과제 공모, 기술이전, 홍보 및 마케팅 사업에 한꺼번에 접근할 수 있게 된다. 정보 접근 능력과 편의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우수 중소기업 개발제품에 대한 '혁신성 평가'를 수행한다. 이후 공공성 평가를 거쳐 혁신제품으로 지정된 중소기업 제품은 정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에서 수의로 구매할 수 있게 된다.


김종갑 한전 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중소기업 에너지 기술마켓'은 에너지 공공기관과 우수 중소기업이 힘을 모아 혁신제품과 기술을 개발하고 상품화하는 '교류와 협력의 소통창구'라고 밝혔다.


김 사장은 "우수 중소기업의 열정과 기술력에 공공기관의 신뢰도가 더해진다면 시장에서의 경쟁력과 안정성이 크게 높아질 것"이라며 "그동안 납품 실적 부족으로 공공조달 시장에 참여하지 못한 중소기업에게 새로운 사업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전 관계자는 "앞으로도 한전은 정부 및 에너지 공공기관과 협력해 '한국판 뉴딜' 등 정부 정책과 연계한 중소기업 지원 사업을 적극 시행해 중소기업과의 상생 발전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했다.


'중소기업 에너지 기술마켓' 개통식에 참석하는 정부와 공공기관의 주요 인원 명단.(자료=한국전력)

'중소기업 에너지 기술마켓' 개통식에 참석하는 정부와 공공기관의 주요 인원 명단.(자료=한국전력)




세종=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