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업장관, 추석 맞아 전력설비 현장 안전점검

최종수정 2020.09.30 06:00 기사입력 2020.09.30 06:00

댓글쓰기

연휴 첫날 한국전력 345kV 중부변전소 방문

주황색 조끼를 입은 남성 중 왼쪽이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강진형 기자aymsdream@

주황색 조끼를 입은 남성 중 왼쪽이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강진형 기자aymsdream@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성윤모 장관이 추석 연휴 첫날인 30일 오전 10시부터 한국전력 서울지역본부의 345kV 중부변전소를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중부변전소는 서울복합화력발전소(옛 당인리발전소)에서 생산된 전력을 한전 계통에 연결하는 설비다.

서울 중·서북부권 5개구에 전력을 공급하는 수도권 주요 시설이다. 종로구 등 56만여 호에 전력을 보낸다.


성 장관은 변압기, 차단기 등 송·변전 설비를 점검하고, 교대 근무자의 애로를 직접 묻고 들으며 이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성 장관은 "추석연휴엔 모든 국민이 불편 없이 전기를 쓸 수 있도록 비상 대응 등 안전 관리에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그는 "특히 일부 취약요소를 미리 점검하는 등 단 한건의 사고 없이 안전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산업부와 한국전력은 하계 기간 및 추석 연휴를 대비해 전국의 변전소 866개소와 철탑 4만2539개에 대한 특별 안전점검을 지난 6월15일부터 약 15주간 했다.


이번 추석 연휴 기간에도 안정적으로 전력을 공급하기 위해 24시간 비상대응반을 운영할 예정이다.




세종=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