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준표 “4차 추경 ‘반대’…퍼주지 못해 환장한 정부 같아”

최종수정 2020.09.22 09:11 기사입력 2020.09.22 09:11

댓글쓰기

“자기 돈이라면 저렇게 하겠느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22일 4차 추가경정예산과 관련해 “어떤 이유를 들어도 이번 4차 추경을 반대한다”고 밝혔다.


홍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국가 경영능력의 한계를 보여준 이번 추경은 내용이 문제가 아니다”라며 “얼마나 무능한 정권이길래 눈앞에 닥친 환난을 한치 앞도 내다보지 못하고 1년에 4차례나 빚을 내어 추경을 하고 있느냐”며 이같이 말했다.

홍 전 대표는 “기하급수적으로 불어나는 국가채무는 어떻게 감당하려고 저런 짓을 하고 있는지 참으로 기가 막힌다”며 “두 세 달마다 추경을 하고 있는 판에 본예산 심의가 어떤 의미를 가지고 있는지 의심스럽다”고 비판했다.


홍 전 대표는 “퍼주지 못해서 환장한 정부같다”며 “자기 돈이라면 저렇게 하겠느냐”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