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가계긴급생계비 30일까지 사용하세요”

최종수정 2020.09.18 16:55 기사입력 2020.09.18 16:55

댓글쓰기

광주시 “가계긴급생계비 30일까지 사용하세요”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광주광역시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상반기 기준 중위소득 100%이하 저소득 가구를 대상으로 선별 지원한 ‘가계긴급생계비’ 상생카드 사용이 오는 30일까지 가능하다고 18일 밝혔다.


가계긴급생계비는 지난 4월 1일부터 5월 8일까지 온·오프라인으로 신청을 받았으며 광주시 전체 62만 가구 중 83% 이상인 52만 가구가 신청하는 등 관심이 뜨거웠다.

광주시는 신청자 중 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 대상자 선별을 위해 사회보장정보시스템 소득조회를 실시해 29만1684가구를 선정, 1003억 원을 지원했다.


현재 가계긴급생계비 상생카드는 전체의 98.3%인 996억8000만 원이 소비됐으며, 6억2000만 원이 미사용된 것으로 확인됐다.


사용 업종별로는 마트·식료품이 45.6%(454억 원)으로 가장 많았으며, 음식점 20.2%(201억 원)이 두 번째로 많았다. 이어 병원·약국, 의류잡화, 주유 등 순이었다.

가계긴급생계비 상생카드 사용기한은 당초 국가긴급재난지원금과 동일하게 8월 31일까지였으나 사용하지 못한 대상을 고려해 9월 30일까지로 연장된 바 있다. 사용하지 않은 잔액은 지자체로 환수 된다.


류미수 광주시 사회복지과장은 “가계긴급생계비는 국가 재난지원금과 더불어 코로나19로 힘든 광주시민에게 큰 힘을 주고 지역경제의 숨통을 틔어준 소중한 지원이었다”며 “이달 30일까지 사용기한을 연장한 만큼 가계긴급생계비 상생카드를 모두 사용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