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왕이 "지금의 중국, 옛 소련 아냐…美 인위적 신냉전 조성"

최종수정 2020.08.05 20:34 기사입력 2020.08.05 20:34

댓글쓰기

中왕이 "지금의 중국, 옛 소련 아냐…美 인위적 신냉전 조성"


[아시아경제 조현의 기자] 왕이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현재 중국이 옛 소련은 아니라며 미국이 인위적으로 신냉전을 조성하는 데 강력히 반대한다고 밝혔다.


5일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왕이 국무위원은 이날 신화통신과 인터뷰에서 "미국의 일부 정치 세력이 중국에 대해 적대시하고 온갖 거짓말로 괴롭히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그들은 중미관계를 훼손해 중미를 다시 충돌과 대결로 끌어당기고 세계를 다시 요동과 분열로 몰아넣으려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중국은 인위적으로 '신냉전'을 조성하는 것에 강력히 반대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왕이 국무위원은 "신냉전은 양국의 근본 이익에 위배된다"며 "21세기에 신냉전을 일으키려는 사람이 있다면 역사 진전의 반대편에 있는 것으로 국제 협력의 최대 파괴자이자 역사의 치욕으로 남을 것"이라고 작심 비판했다.


그러면서 "오늘날 중국은 옛 소련이 아니며 우리는 제2의 미국이 되는 데 관심이 없다"면서 "세계 최대 개발도상국이자 유엔 안전보장위원회 상임이사국으로서 중국은 평화 발전의 길을 걷고 국제 질서 및 평화의 수호자가 될 것"이라고 했다.



조현의 기자 hone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