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텔스 핵심기술 일반인에 공개

최종수정 2020.07.08 09:13 기사입력 2020.07.08 09:13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군이 스텔스 등 핵심기술개발현황을 공개한다. 방산기업, 학계, 연구기관 등에서의 민간주도 국방과학기술 개발 활성화를 위해서다.


8일 방위사업청은 '20-34 핵심기술기획서’의 공개범위를 확대해 작성한 일반본을 배포한다고 밝혔다.


핵심기술기획서는 무기체계 개발을 위해 중점 육성이 필요한 분야의 기술 개발 방향과 확보 방안을 제시한 기획문서다.


핵심기술기획서의 정보제공이 제한적으로 이뤄지면서 민간 업체나 연구기관의 국방과학기술 개발 참여율이 저조했다. 방사청은 기존에는 기술 목록만 공개했다면, 범위가 확대된 일반본에서는 무기체계 개발을 위한 핵심기술현황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까지 공개된다고 설명했다.


업체 등은 이를 통해 이미 개발 중인 기술이 무엇인지, 개발 가능한 기술이 어떤 것인지 등을 사전 식별할 수 있다.

일반본에는 자율ㆍ인공지능(AI) 기반 감시정찰 분야 등의 국방전략 기술 개발 계획 뿐 아니라 유ㆍ무인 체계, 초고속 고위력 정밀타격, 스텔스 등 미래 기술개발 소요도 포함됐다.


방사청은 "일반본 공개 범위 확대를 통해 민간의 우수한 기술을 적극적으로 유인할 것"이라며 "기술기획 단계부터 산학연의 참여 기회를 대폭 활성화해 기업 중심의 무기체계 연구개발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