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바이오에피스, '온트루잔트' 4년 추적 임상결과 발표

최종수정 2020.05.30 09:00 기사입력 2020.05.30 09:00

댓글쓰기

삼성바이오에피스, '온트루잔트' 4년 추적 임상결과 발표


[아시아경제 조현의 기자] 삼성바이오에피스는 29일(현지시간) 미국 임상종양학회(ASCO) 학술대회 포스터 세션에서 항암제 '온트루잔트'의 새로운 추적 임상 결과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온트루잔트는 다국적 제약사 로슈가 판매하고 제넨테크가 개발한 '허셉틴'의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기존 임상시험 이후 추적 관찰에 동의한 환자 367명을 대상으로 온트루잔트와 오리지널 의약품의 효능과 안전성 등을 비교 연구하고 있다. 총 추적 관찰 기간은 5년이며 이번에 발표된 데이터는 그중 53개월에 해당하는 최초 4년간의 수치를 집계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심장의 이상 기능을 확인할 수 있는 지표인 좌심실 박출률(LVEF) 수치가 저하된 환자는 온트루잔트 투여군 중 1명, 오리지널 의약품 투여군 중 2명으로 둘 다 낮은 수치를 보였다.


또 다른 안전성 지표인 울혈성 심부전증(CHF)과 관련된 이상 징후는 두 집단 모두에게서 발견되지 않았다.


의약품 효능 측면에서의 연구 결과를 살펴보면 치료 시작 후 심각한 부작용이나 재발, 전이 등이 발생하지 않고 생존하는 비율인 무사건 생존율(EFS)은 온트루잔트 투여군에서 83.4%, 오리지널 의약품 투여군에서 80.7%의 결과를 보였다.

치료 후 일정 기간이 경과했을 때 환자가 생존하는 비율을 나타내는 전체 생존율(OS)은 온트루잔트 투여군에서 94.4%, 오리지널 의약품 투여군에서 89.6%의 수치를 보였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이번 학술대회에서 4년 추적 임상 결과를 포함한 총 3건의 온트루잔트 관련 임상 의학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김희경 삼성바이오에피스 전무(임상의학본부장)는 "바이오시밀러 개발을 통해 더 많은 환자가 바이오의약품의 혜택을 받을 수 있기를 바란다"며 "당사의 연구 결과가 최근 미국 시장에 출시된 온트루잔트의 처방 확대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한편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지난 4월 미국서 온트루잔트 출시를 통해 세계 최대 의약품 시장에서 항암제 판매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미국 파트너사 머크(MSD)와의 협력을 강화함과 더불어 공급 역량, 품질관리 역량을 발휘해 시장 진입 활로를 뚫겠다는 전략이다.




조현의 기자 hone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