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가스공사 비정규직 노조 파업 종료…"다음달 7일 노사 집중협의"

최종수정 2020.01.29 17:33 기사입력 2020.01.29 17:33

댓글쓰기

가스공사 비정규직 노조 파업 종료…"다음달 7일 노사 집중협의"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한국가스공사 의 비정규직 노조 파업이 이틀 만에 일단락됐다. 비정규직 노조는 정규직 전환 방식 등에 대한 이견으로 전날(28일) 파업에 돌입한 바 있다.


29일 한국가스공사에 따르면 이날 채희봉 사장이 비정규직 노조와 직접 만나 각 대표단별 위원이 참여하는 '집중 협의'를 다음달 7일 열기로 최종 합의함에 따라 파업은 일단 종료됐다.


가스공사는 정부의 '공공부문 비정규직 근로자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에 따라 전환이 이뤄지도록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사측은 "비정규직 근로자들의 처우 개선과 고용 안정을 통해 공공서비스의 질을 향상시키는 데 초점을 두고 법령과 정부 가이드라인을 고려해 협의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충분한 협의를 통해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한 최적의 정규직 전환 방안을 마련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스공사 측과 비정규직 노조는 직접 고용 문제를 놓고 지난 2017년 11월부터 지금까지 21차례의 노사협의와 회의를 가졌으나 해결의 실마리를 못 찾고 있다. 비정규직 노조는 직접 고용을, 사측은 자회사를 통한 정규직 전환을 주장해왔다.




세종=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