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석유관리원, 직장 내 괴롭힘 근절 선언…존중·배려 조직문화 정착 약속

최종수정 2019.12.14 08:21 기사입력 2019.12.14 08:21

댓글쓰기

손주석 한국석유관리원 이사장(앞줄 오른쪽에서 다섯번째)와 임직원 대표들이 직장 내 괴롭힘 근절을 위한 정책 선언문을 낭독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손주석 한국석유관리원 이사장(앞줄 오른쪽에서 다섯번째)와 임직원 대표들이 직장 내 괴롭힘 근절을 위한 정책 선언문을 낭독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한국석유관리원은 직장 내 괴롭힘을 근절하고, 직원 간 상호 존중하고 배려하는 조직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직장 내 괴롭힘 금지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선언식에서는 손주석 이사장, 김동길 사업이사, 본사 및 본부 직원 대표와 주요 간부 등이 참여해 직장 내 괴롭힘 근절을 위한 정책 선언문을 낭독하고, 공정문화 확산 및 존중과 배려의 조직문화 정착을 위한 실천의지를 다짐했다.


선언문에는 직원 권익보호, 인권침해 사전 예방, 건강한 기업문화 조성, 관련 법규 및 규정 준수 등의 내용이 담겨있다.


석유관리원은 선포식에 이어 외부 전문강사를 초빙해 직장 내 괴롭힘 근절을 위한 교육을 진행하고, 관련 도서를 배포함으로써 형식적인 선언이 아닌 임직원 스스로 깨닫고 실천할 수 있도록 했다.


손주석 석유관리원 이사장은 "직장 내 괴롭힘은 근로자의 인권에 상처를 입히고 근무환경을 악화시키는 중대한 문제"라며 "이를 근절하고 서로를 배려하고 존중하는 조직문화가 정착되도록 임직원 모두 노력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