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늘날씨] 매서운 수능 한파…아침 기온 영하로 '뚝'

최종수정 2019.11.14 00:01 기사입력 2019.11.14 00:01

댓글쓰기

[오늘날씨] 매서운 수능 한파…아침 기온 영하로 '뚝'


[아시아경제 한승곤 기자]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이자 목요일인 14일은 대부분 지역의 낮 기온이 10도 이하로 떨어지는 등 이른바 '수능 한파'가 찾아올 전망이다.


13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밤 11시부터 서울, 인천, 경기 광명·과천·안산·시흥 등과 서해 5도, 강원 철원·화천·춘천 등에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다.


특히 서울은 5년 만에 가장 추운 수능일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의 최저 기온은 -3도로 -3.1도를 기록한 2014년 이후 가장 추운 수능일이 되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3도, 인천 -1도, 수원 -2도, 춘천 -4도, 강릉 1도, 청주 0도, 대전 1도, 전주 3도, 광주 5도, 대구 3도, 부산 6도, 제주 12도로 예측된다.

특히 체감 온도는 서울 -9도, 춘천 -8도, 강릉 -4도, 대전 -5도, 청주 -5도, 전주 -1도, 광주 1도, 대구 -3도, 부산 2도, 제주 9도 등으로 낮겠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4도, 인천 6도, 수원 6도, 춘천 6도, 강릉 9도, 청주 6도, 대전 7도, 전주 8도, 광주 9도, 대구 9도, 부산 10도, 제주 13도로 예측된다.


다만 서울, 인천, 경기 등에 발효되는 한파주의보는 14일 낮에 해제될 것으로 기상청은 전망했다.



대부분 해상에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도 높게 일어 도서 지역에서 선박을 이용하는 수험생들은 참고할 필요가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한승곤 기자 hs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