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바른미래당 “文정부 ‘안보 방기’…北 조롱보다 더 화나”

최종수정 2019.08.11 15:41 기사입력 2019.08.11 15:41

댓글쓰기

“文대통령, 국민의 안보 걱정에 귀 닫아”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바른미래당은 11일 권정근 북한 외무성 미국담당국장의 담화와 관련해 “‘안보 방기’ 정부와 ‘안보 절벽’ 대통령이 북한의 조롱보다 더 화가 나는 상황이 참담하다”고 비판했다.


이종철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한국 정부를 향한 북한의 조롱이 화가 난다”며 “그런데 더 화가 나는 것은 이렇게 조롱을 들어도 정신을 못 차릴 것 같은 우리 정부와 국방부의 현실”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우리 국민을 지킬 생각이 있다면 북한의 조롱 이전에 우리 정부와 국방부가 우리 국민 앞에 따갑고 무거운 책임을 지려 해야 했을 것”이라며 “그러나 정부와 국방부는 책임은 고사하고 사태를 심각하게 받아들이지도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어 “부끄러움을 아는 것 같지 않고 긴장도 하지 않는 것 같고 과연 우리 국민을 지킬 안보에 대한 확고한 생각과 굳건한 의지가 있는 것인지 의심스럽기만 하다”며 “북한의 조롱은 결국 우리 국민들에 대한 것이고, 우리 정부에 대한 조롱은 우리 국민에 대한 조롱이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이 대변인은 “우리 국민들이 이처럼 모욕을 당해야 하는 상황마저 청와대와 국방부는 수수방관하고 있다”며 “안보 방기에 국민의 자존심마저 방기하는 정부”이라고 날을 세웠다.

이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은 국민의 안보 걱정에 대해 귀를 닫았다”며 “국민들은 절벽을 향해 소리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