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웰컴2라이프' 임지연 "형사 캐릭터+범죄 수사물에 매력 느꼈다"

최종수정 2019.08.05 16:23 기사입력 2019.08.05 16:21

댓글쓰기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 제작발표회 임지연. 사진=MBC 제공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 제작발표회 임지연. 사진=MBC 제공


배우 임지연이 '웰컴2라이프' 출연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5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는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자리에는 임지연을 비롯해 정지훈, 한상진, 손병호, 곽시양, 김근홍 PD가 참석했다.


이날 임지연은 "한 번쯤 범죄 수사물에 도전하고 싶었다. 쉴 틈 없이 진행되는 스토리 라인에 매료됐다"며 "여자 형사라는 캐릭터 자체에도 매력을 느꼈다. 형사 역할을 꼭 해보고 싶었는데 하고 싶던 형사의 모습을 연기하고 있는 것 같아 행복하다"고 말했다.


이어 "남자 형사들의 기에 눌리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욕심이 컸다. 넘치는 카리스마, 능동적인 형사의 움직임이 있길 바랐다. 이를 위해 필요한 게 액션이었다. 드라마 액션 연기는 처음이어서 고민이 컸다. 이때 김근홍 PD님이 디테일하게 이끌어 주셔서 액션을 잘 만들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정지훈은 "임지연에게 놀랐다"며 "이렇게 준비를 철저하게 하는 배우는 본 적 없었다. 현장을 이끌어가는 배우의 훌륭한 모습을 본 것 같아 감사했다. 덕분에 내가 할 수 있는 모든 애드리브, 해보고 싶었던 모든 것을 다 한 것 같다. 임지연이 잘 받아줬다"고 임지연과의 연기 호흡에 만족감을 표현했다.

'웰컴2라이프'는 '웰컴2라이프'는 오로지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이다. 이날 오후 8시 55분 첫 방송된다.


김은지 연예기자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