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바른미래당 “민주당 ‘반일’에만 올인…당장 국회 열어야”

최종수정 2019.07.26 16:28 기사입력 2019.07.26 16:28

댓글쓰기

“아베의 오만함과 민주당이 무엇이 다른가”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바른미래당은 26일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지금 당장이라도 원포인트 국회를 열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김수민 바른미래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민주당은 우리 안보상황이 심각한 수준에 와있다는 것이 뻔한데도 반일에만 올인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우리나라를 불안하게 만드는 나라는 일본뿐만 아니다”며 “중국, 러시아까지 우리 방공식별구역(KADIZ)을 넘나들고 독도 영공까지 침범했고, 북한마저도 탄도미사일을 쏘며 무력시위를 펼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하지만 집권여당은 반일, 친일 프레임 장사에만 몰두할 뿐 우리 정부가 러시아에 어떻게 대응했는지 도통 관심도 없다”며 “앞으로 정책적으로 일본에 어떻게 대응할 것인지에 대한 대책도 없고 여야 논의도 불가능하게끔 만들어 놓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 원내대변인은 “우리나라가 협상안을 들고 와야 된다는 아베의 오만함이나 야당이 추경하자고 할 때까지 기다리겠다는 민주당의 오만함이 무엇이 다른가”라고 꼬집었다.

김 원내대변인은 “현 국회 공전의 전적인 책임은 민주당에 있다”며 “경제위기 상황, 안보위기 상황이 중첩된 상황에서 국회를 정상적으로 가동할 의지를 보여주지 않고 있는 민주당에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변인은 “바른미래당은 오늘 임시국회 소집 요구안을 제출하는 한편, 조속한 국회정상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