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6월 소비자물가 0.1%↑…전달 상승폭 유지·전문가 추정보다 0.1% 더 상승

최종수정 2019.07.11 21:41 기사입력 2019.07.11 21:41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미국 노동부는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월 대비 0.1% 올랐다고 11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전문가 추정치 0%보다 상승 폭이 컸다. 전달의 0.1% 상승과 같았다.


전년 동기 대비 기준으로는 1.6% 올랐다. 전문가 추정치 1.6%와 같은 수준이었다. 전달의 1.8%보단 상승 폭이 작아졌다.


변동성이 높은 에너지와 식품을 뺀 '근원 소비자물가'는 전달보다 0.3% 상승했다. 전문가 추정치 0.2% 상승보다 더 오른 것은 물론 전달의 0.1%보다 상승 폭이 컸다.


전년 동기 대비로는 2.1% 상승했다. 전문가 추정치인 2%, 전달의 2%보다 상승 폭이 컸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