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공화당, 세종문화회관 앞 천막 철거…광화문광장은 유지

최종수정 2019.07.11 16:50 기사입력 2019.07.11 16:50

댓글쓰기

자료사진/ 문호남 기자 munonam@

자료사진/ 문호남 기자 munonam@


[아시아경제 오상도 기자] 우리공화당(옛 대한애국당)이 세종문화회관 앞에 설치한 농성 천막을 11일 자진 철거했다. 하지만 광화문광장에 설치한 천막은 그대로 유지한 채 당원과 지지자들이 머물고 있다.


서울시 등에 따르면 공화당은 이날 오전 10시30분께 천막 철거를 시작했다. 세종문화회관 앞 천막 4동이 철거되는 데는 1시간이 채 걸리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로써 세종문화회관 앞에 설치된 농성 천막은 엿새 만에 모두 자취를 감췄다. 공화당은 지난 8일 청계광장에 설치했던 천막을 모두 철거한 바 있다.


남은 천막들은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천막 4동이다. 이곳에는 '3ㆍ10 진실투쟁 우리공화당 천막당사' 등의 현수막이 내걸려 있다. 공화당 측은 광화문광장 천막의 자진 철거 여부는 고려하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공화당은 2017년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에 반대하는 집회에서 숨진 사람들을 추모한다며 지난 5월10일 광화문광장에 농성 천막을 쳤다. 서울시는 자진 철거를 요청하며 행정대집행(철거)에 나섰으나 공화당이 재설치에 나서며 뚜렷한 효과를 보지 못했다.



오상도 기자 sdo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