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銀, 통신사 정보 활용 ‘우리 비상금 대출’ 출시

최종수정 2019.07.11 09:25 기사입력 2019.07.11 09:25

댓글쓰기

우리銀, 통신사 정보 활용 ‘우리 비상금 대출’ 출시

[아시아경제 문혜원 기자] 우리은행은 소득 정보가 없거나 금융 거래 이력이 부족해 은행권 대출이 어려웠던 고객을 위해 ‘우리 비상금 대출’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대출 상품의 고객 신용평가는 통신 3사(SKT, KT, LGU+)에서 제공하는 휴대전화 기기정보·요금납부 내역·소액결제 내역 등을 바탕으로 신용평가사에서 산정한 ‘통신사 신용등급(Tele-Score)’을 활용한다. 기존 은행·카드사 등에서 제공하는 금융정보 중심의 전통적 평가방식에서 벗어난 것이 특징이다.


대출한도는 통신사 신용등급에 따라 최대 300만원이며, 1년 만기 마이너스통장(한도대출)으로만 취급된다. 통신사 신용등급에 따라 최대 0.50%포인트까지 우대된다. 11일 기준 최저 대출금리는 연 3.84%다.


대출대상은 우리은행 입출금 계좌를 보유하고 본인 명의 휴대전화를 통신 3사에서 이용 중인 개인이다. 고객은 소득정보나 직장정보 입력없이 우리은행 간편뱅킹 앱 ‘위비뱅크’에서 대출 받을 수 있다.



문혜원 기자 hmoon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