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바른미래당, 한국당 '국회 정상화 합의' 추인 불발에…“철부지 짓 안타까워”

최종수정 2019.06.24 18:43 기사입력 2019.06.24 18:43

댓글쓰기

“국회 파행에 대한 엄중한 책임을 요구한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바른미래당은 24일 자유한국당 의원총회에서 국회 정상화 합의안 추인이 불발된 것과 관련해 “깊은 실망감과 유감을 표한다”며 “국회 파행에 대한 한국당의 엄중한 책임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김수민 바른미래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결국 드러난 한국당의 목표, 속내는 국회 정상화 반대인 것”이라며 “지금 나라의 상황과 국회에 산적한 민생 현안을 생각하면 그 무엇으로도 해석할 수 없는 명확한 국회 정상화 반대”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원내대변인은 “한국당은 국회가 지금 무슨 일을 해야 할 때인지를 생각이나 하고 있는가”라며 “한국당이 지금 무슨 일을 벌이고 있는지는 알고나 있는 것인가”라고 지적했다.


김 원내대변인은 “밭을 갈고 씨앗을 뿌려야 할 때를 모르고 무엇을 해야할지를 모르는 한국당의 작태에 그간 애써 중재를 해왔던 바른미래당은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며 “그들의 철부지 짓에 국가와 국민이 입는 피해는 더욱 안타까운 일”이라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