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 남구, 재난관리 우수기관 선정…특별교부세 확보

최종수정 2019.05.15 10:34 기사입력 2019.05.15 10:3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광주광역시 남구(구청장 김병내)는 최근 정부 주관 겨울철 대설·한파 대책 및 재난관리 평가에서 호우와 대설 등 자연재난으로부터 주민들의 생명과 재산권 보호를 위해 노력한 공로로 각각 우수기관에 선정돼 특별교부세 3억5000만 원을 확보했다고 15일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최근 전국 245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2018년 자치단체에서 추진한 겨울철 대설·한파 대책 추진에 대한 평가를 실시했다.

평가는 사전 대비실태 점검 항목과 인명 및 재산피해, 대응조치 등의 지표에 따라 진행됐다.


남구는 이번 평가에서 개인 역량과 재난대비 목표 및 계획 수립, 재난관리 물적·제도적 시스템 구축, 재난관리 구성원의 지식 및 기술 활용, 구성원간 상호협력 체계 구축, 단체장 리더십 등 전분야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아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2018년에 실시된 2017년도 겨울철 자연 재난대책 평가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된데 이어 2년 연속 이 분야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된 것이다.

남구는 행안부 장관 표창과 함께 특별교부세 1억 원을 인센티브로 받을 예정이다.


이와 함께 남구는 행안부에서 중앙정부를 비롯해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 전국 326개 재난관리 책임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9 재난관리 평가’에서도 광주지역 기초자치단체로는 유일하게 우수기관에 선정돼 특별교부세 2억5000만 원과 포상금 500만 원을 받게 됐다.


행안부는 개인과 부서, 네트워크, 기관 등 4개 분야 42개 지표에 따라 재난관리 프로세스를 비롯해 안전관리 체계, 재난 대응조직 구성 등 재난관리 핵심 역량과 재난 안전정책 추진 실적을 평가했으며, 남구는 각 분야에서 우수한 실적을 거둔 것으로 전해졌다.


남구 관계자는 “각종 자연 재난으로부터 주민들의 생명과 재산권을 보호해야 한다는 확고한 집념과 노력 덕분에 재난 대비 및 대응에서 탁월한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각종 자연재난으로부터 안전한 남구를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구는 지난해 정부 주관 2017년 겨울철 자연 재난대책 평가와 2018년 여름철 자연 재난대책 평가, 2018년 재난관리 평가에서 각각 우수기관과 최우수 기관을 차지해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한 바 있다.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skpark82@naver.com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